지역비하 논란에 휩싸인 홍자 사과, 여론 돌아올까?

지역비하 논란에 휩싸홍자 사과, 여론 돌아올까?

지역비하 논란에 사과문을 올린 가수 홍자


'내일은 미스트롯'의 수혜자인 가수 홍자에 대한 논란이 일어났습니다. 가수 홍자가 최근 있었던 지역 행사에서 해당 지역에 대한 비하 발언으로 인해 연일 화제가 되고 있는데요, 본의 아니게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서 홍자가 사과를 했습니다. 지난 10일에 홍자는 본인의 개인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당시 했었던 부적절한 언행에 대해서 사과문을 올렸습니다. 어떤 일이 있었는지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홍자 관련 포스팅

긴 무명 시절 고백, 홍자 출연료 대신 받은 이것은?

'미스트롯' 홍자와 갈등? 송가인 해명



가수 홍자는 지난 7일(금) '2019 영광 법성포 단오제' 축하공연 무대를 위해 전라도 영광군을 찾았습니다. 당시 무대에 올랐다가 전라도 지역을 비하했다는 논란이 일었는데요, 홍자는 "가인이가 경상도에 가서 울었다. 그런데 제가 그 마음을 알 것만 같다"라며 무대에 오르기 전에 전라도 분들은 실제로 보면 머리에 뿔도 나있고 이빨도 있고 손톱 대신 발톱이 있고 그럴 줄 알았는데 지금처럼 열화와 같은 성원을 보내줘서 감사하다는 취지로 인사말을 전했습니다. 그리고 "전라도 자주 와도 되겠느냐"라고 당시 자리를 찾은 청중들에게 물은 홍자는 "외가가 모두 전라도이다. 낳아준 분, 길러준 분 모두 제 어머니이듯 전라도도 경상도도 본인에게는 모두 다 같은 고향이다"라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당시 발언에서 '뿔'이라는 단어를 사용한 것이 과연 적절한가에 대해서 논란이 있었습니다. 홍자 입장에서는 나름의 친근함을 만들기 위해 표현한 단어라고 하지만 일부 홍자의 팬들 입장에선 전라도 지역을 비하한 것이 아니냐는 지적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당시 이러한 표현에 대한 논란이 거듭되자 가수 홍자는 지난 10일 자신의 개인 SNS계정을 통해 당시 공연 때 적절치 않은 언행으로 지역분들과 팬들에게 적절치 않은 언행으로 불쾌감과 논란을 조성해서 죄송하다며, 당시 일에 대해서 깊은 반성을 하겠다며, 앞으로 신중한 언행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사과문을 올렸습니다. 



홍자 입장에서는 전혀 의도치 않은 말로 지역비하 발언이 일어나 마음 고생이 컸었나 봅니다. 11일(화) 홍자의 팬카페에서 다시 한번 지역 비하 논란에 대한 마음을 털어 놓았습니다. 홍자는 걱정하는 팬들에게 지난 실수는 실수로 남기고 앞으로는 더 담대하게 더 잘해낼 것이니 전혀 걱정하지 마라며 팬들에게 심려를 끼쳐 죄송한 마음을 전하며, 걱정하고 있는 팬들을 달래는 모습을 보여 주었습니다. 



그리고 포털사이트 '네이버V라이브' 생방송 출연을 앞두고 있던 홍자는 방송 전 재차 사과를 전했습니다. 이날 라이브 방송에서 당시 영광 법성포 단오제 무대에서의 말실수 때문인지 최대한 자제하는 모습을 보여 주었습니다. 하지만 이미 홍자에 대한 여론은 그렇게 좋은 것 같지 않습니다. 말은 평소에 생각에 대한 거울과도 같기 때문인데요, 이미 엎질러진 물과 같은 것이 말이기 때문입니다. 





추천글

홍상수 이혼소송, 어떤 결론 나올까?

때 아닌 봉준호 과거 인터뷰논란...무슨 일 있었나??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