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 거짓해명 논란 일파만파, YG가 동남아 재력가에게 접대한 이유는?

싸이 거짓해명 논란 일파만파, YG가 동남아 재력가에게 접대한 이유는?

싸이 거짓해명, YG와 선긋기 하나?


어제 YG의 前 대표 양현석 해외원정 의혹과 정 마담, 조 로우의 은밀한 거래에 대한 기사가 각종 포털사이트를 뒤덮었습니다. 이와 관련해 가수 싸이는 얼마 전 양현석 前 대표의 성접대 의혹과 관련해 경찰 조사를 받았는데요, 싸이와 양현석은 계속해서 '사실무근'으로 일관하고 있지만 가수 싸이 또한 경찰조사에서 거짓해명을 했다는 의심의 눈초리를 받고 있습니다. 오늘은 가수 싸이의 거짓해명 논란에 대해서 살펴보겠습니다.

관련글

논란 확대 중인 양현석 해외원정 의혹, 그 전말은?

비아이 논란?? YG 공식입장 들어보니...


궁지에 몰린 싸이, YG 성접대 관련 거짓 해명 탓

YG 양현석의 성접대 의혹에 사실무근으로 일관하고 있는 가수 싸이, 과연 그 진실은...


가수 싸이가 YG 성접대 의혹과 관련해 거짓 해명으로 궁지에 몰렸습니다. 지난 2016년 동남아시아 재력가인 '조 로우'를 상대로 YG엔터테인먼트 측의 성접대 의혹에 가수 싸이가 연루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때문에 설마 싸이 마저 이번 YG 사건에 관련된 인물로 밝혀지면서 적잖은 충격과 파장을 불러 올 것으로 예상됩니다. 경찰 조사를 받은 싸이는 성접대 논란과 본인은 전혀 관련이 없다면 계속해서 사실무근임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정황상 함께 술자리를 가지지 않았느냐는 언론의 보도가 나와 이 또한 싸이의 '거짓 해명'이 아니냐는 의혹이 일고 있습니다.



지난 24일(월)에 MBC '스트레이트'는 가수 싸이가 조 로우 입국 첫날부터 정 마담이 운영하고 있는 모 유흥업소에 동행했던 것으로 확인했다며 관련 보도자료를 근거로 방송이 되었습니다. 가수 싸이는 식사 자리 전날에 이미 적절치 않은 술자리에 참석했었고, 당시 자리에는 정 마담이 운영하고 있는 유흥업소 여성 등 관련 종사자 25명 또한 합석해 있었다고 합니다. 식사 자리를 가진 후 이들은 정 마담이 운영하는 고급 유흥업소로 향했다고 '스트레이트'측은 보도했습니다.



지난 5월에 처음 '성접대' 의혹이 일어났을 당시 싸이의 해명과 사뭇 다르다고 방송에서 밝혔는데요, 방송에서는 가수 싸이가 2016년 동남아 재력가 '조 로우'와 태국 재력가 한 사람이 함께한 식사 자리에서 YG 前 대표인 양현석과 함께 참석했다고 했습니다. 싸이와 양현석이 동석한 이 자리에는 유흥업소 일명 '화류계' 여성들이 10여 명이 대기하고 있었으며 결국 성매매로까지 이어졌다는 게 방송의 핵심이었습니다. 이와 관련해 가수 싸이는 조 로우와 자신은 지인 관계로 한국에 방문했기 때문에 식사 자리를 갖는 건 당연하다며, 자신은 식사 자리에 있다가 자리를 빠져나왔다고 말했습니다. 이는 곧 항간에 불거지고 있는 성접대 의혹에 싸이 자신은 전혀 관련이 없다는 일종의 해명입니다. 그러나 당시에 자리에 있었던 목격자의 증언에 의하면 가수 싸이는 황하나 옆에 앉아 있었으며, 조 로우는 자리 정중앙에 있었기 때문에 싸이와 일절 대화를 하지 않았다고 했습니다. 싸이가 주장하는 친구 관계로 전혀 보이지 않았다고 증언한 것으로 밝혀져 싸이가 주장했던 지인 관계가 과연 맞는 것인지 의혹이 증폭되고 있습니다. 


동남아시아에서도 상당한 재력가로 알려진 '조 로우', 사실 경제사범있었는데...

美 헐리우드 셀럽들과의 친분을 과시하는 '조 로우'


이처럼 목격자들의 구체적인 증언과 진술들이 나오는 가운데 싸이의 행동은 일종의 YG와 '선긋기' 행동으로 간주되며 이러한 행동이 과연 성접대 의혹을 해소할 수 있을지도 의문입니다.  


특히 조 로우는 인터폴에서 수배를 받고 있는 경제사범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 때문에 스트레이트 취재진은 해외 유명 스타들도 조 로우에게 받았던 선물들을 반환했다며 업소 여성들이 받았던 명품(名品)선물들을 환수해야 하지 않냐며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YG 측이 동남아 재력가에게 접대한 이유는 무엇일까?

의혹의 중심에선 YG 前 대표 양현석


그러면 이처럼 YG가 성접대 의혹까지 받으면서 '조 로우'등의 동남아 재력가에게 목을 매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스트레이트 측은 이 이유를 YG의 '사업 다각화'로 매다 봤습니다. YG 측 관계자의 말에 의하면 빅뱅 멤버들이 국내와 해외를 돌며 공연이나 각종 행사로 벌어들이는 수익이 YG 공연 수익의 최대 80%까지 차지하며, 향후 빅뱅의 부재로 인해 사라질 수익에 대해서 다각화가 필요한 시점이며 이를 위해 태국을 기반으로 한 한류 문화 타운 개발을 추진하기 위해서 동남아 재력가들을 접대하게 되었다고 증언했습니다. 


향후 빅뱅의 부재시 동남아 사업다각화를 위한 포석으로 풀이돼


이러한 가운데 YG측 양현석 대표와 동남아 재력가인 '조 로우', 그리고 이들과 동석한 가수 싸이의 거짓해명 등등 논란과 의혹이 점점 커지고 확대 재생산 되고 있습니다. 싸이는 지난 16일(일) 이러한 양현석 前 대표의 성접대 의혹과 관련해 참고인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았습니다. 





추천글

손나은 형사고소, 절대 선처없어, 무슨 일이길레?

특혜 논란 임시완 공식입장, 과연 그 전말은??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